Blazing terr.2019. 11. 23. 01:03

전편 포스트( https://blaze006.tistory.com/167 )에서 이어집니다.

 

올해의 XD글로벌 소녀전선 부스의 코스프레 모델은 스토리를 이끌어가는 주역소대 중 하나인 404 Not Found, 통칭 404 소대 테마입니다.

 

...이 부스에서만 올해 지스타 촬영분량의 절반 이상이 나왔습니다. 담당 코스어들의 캐릭터 해석, 연기 등이 여러 모로 취향 저격이었거든요. 찍고보니 그 컷이 그 컷인 듯 하면서도 날리기는 아쉬워 결국 거의 다 올립니다. 인물사진 이렇게 많이 찍어보기는 사진질 10여 년 들어 처음이군요.

 

 

계기판에 그려진 머리통 온도계의 온도가 올라갈수록 일을 안 합니다.

 

결국 F60RM이 작작 좀 찍으라고 파업선언을 하기에 이르렀습니다.

혹시 이 부스에 눌러앉은 카메라 아재들 중 플래시 온도를 재는 듯한 행동을 취한 아재를 봤다면 높은 확률로 저입니다.

 

 

 

각 캐릭터를 담당한 모델의 네임은 아래와 같습니다.

 

- UMP45/움사오 : 쵸비

- UMP9/움뀨 : 헤티

- HK416/흥국이 : 토미아

- G11/잠탱이 : 햇냥

 

영양가 없는 멘트는 여기까지, 아래부터는 404 소대의 작전영역으로 들어갑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소녀전선 세계관의 블랙옵스 전담 용병부대인 404 소대의 특성을 살려 좀 거칠게 색을 입혀봤다가 두 컷 만들고 없던 일로 하기로 했습니다. 하드보일드와 소녀소녀함은 공존하기 어려운 영역이군요. 그게 404 소대의 매력이긴 하지만.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- 자연광 만세. 플래시 아무리 때려봐야 자연광 못 따라옵니다.

- 기회는 왜 70-200이 없을 때 찾아오는가... F4로는 배경 정리가 안 됩니다.

- 뀨와 잠탱이는 결국 야외에서는 못 찾았습니다.

 

Posted by Litz Blaze

댓글을 달아 주세요